미세먼지와 전자파 차단을 동시에 하는 반려식물 5가지


눈에 잘 보이지 않는 미세먼지와 전자파는 건강을 위협하는 요소인데요. 실내에 머문다고 해서 자유로울 수 없으며, 여러 질환의 원인이 되기도 합니다. 이러한 유해물질은 실내에서 식물을 키우는 것만으로도 어느 정도 차단 효과를 볼 수 있는데요. 미세먼지와 전자파 차단을 동시에 하는 효과 좋은 반려식물 5가지를 소개합니다.



미세먼지와 전자파 차단을 동시에 하는 반려식물 5가지


1. 산세베리아 

산세베리아는 물을 많이 줄 필요가 없고, 관리가 간편해서 오래 키울 수 있는 식물인데요. 초록색을 띤 알로에와 유사한 모양을 가진 다육 식물로써 밤에도 이산화탄소를 흡수하고 산소를 방출하는 역할을 하며, 일산화탄소 제거에도 효과적인 실내 공기정화식물입니다. 또한, 자체적으로 음이온이 발생하고, 전자파를 흡수하여 전자파 차단 효과도 볼 수 있는데요. 직사광선을 피해서 보관해야 하며, 침실에 두는 것도 좋은 방법입니다.



2. 아레카야자 

아레카야자는 실내에서 키우기 적합한 식물로써 많은 양의 수분을 공기 속에 내뿜고, 전자파를 차단하며, 관상용으로도 좋은데요. 포름알데히드뿐만 아니라 미세먼지, 일산화탄소, 암모니아, 벤젠 등의 유해물질을 제거하는 데 효과적입니다. 특히 포름알데히드는 자극성이 강한 냄새를 띤 무색의 기체로써 눈이나 코, 목 등을 자극하기 때문에 주의해야 합니다.




3. 스투키 

스투키는 산세베리아과 식물로써 관상용으로도 좋고, 공기 정화 능력도 뛰어나기 때문에 인기가 많은데요. 전자파를 흡수하고, 음이온 방출량이 높아서 상쾌함을 느끼게 해 주고, 스트레스를 감소시키는 데 좋습니다. 또한, 실내의 미세먼지 농도를 감소시키는 역할을 하여 건강 관리에 도움이 됩니다.



4. 스킨답서스 

스킨답서스는 관엽식물로써 미세먼지를 흡수하고, 일산화탄소, 이산화질소 등의 각종 유해물질을 제거하며, 포름알데히드 및 오존 제거에 효과가 있는데요. 전자파 차단 효과도 있기 때문에 직사광선을 피해서 컴퓨터나 TV 옆에 두는 것이 좋으며, 높은 곳에 매달아 줄기를 길게 내리도록 키울 수도 있습니다. 또한, 요리할 때 일산화탄소 배출이 많기 때문에 주방 근처에 두는 것도 효과를 볼 수 있는 방법입니다.




5. 행운목 

천연 가습기라 불리는 행운목은 유해물질이나 전자파를 차단하는 효과도 좋기 때문에 반려식물로 오랜 시간 사랑받고 있는 대표적인 식물인데요. 휘발성 유기화합물을 제거하는 능력이 뛰어나 거실에 두는 것이 좋습니다. 또한, 창문 가까운 곳이나 햇빛이 잘 드는 곳에 두면 관리하기 좋으며, 건조한 실내 공기를 쾌적하게 만드는 데 도움을 줍니다.



댓글(0) 트랙백(0)

Designed by CMSFactory.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