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탕 섭취를 줄이면 나타나는 몸의 변화 5가지


대부분의 음식에 포함된 설탕의 섭취를 줄이는 것은 결코 쉬운 일이 아닌데요. 설탕은 중독성이 강하기 때문에 먹으면 먹을수록 더 많은 당분이 끌리게 됩니다. 설탕은 체내 염증을 유발하며, 비만이나 당뇨, 여드름, 통증, 우울증 및 불안감 등 다양한 질병의 원인이 될 수 있기 때문에 설탕을 줄이기 위한 노력이 필요합니다. 설탕 섭취를 줄이면 나타나는 긍정적인 몸의 변화 5가지를 확인하세요.



설탕 섭취를 줄이면 나타나는 몸의 변화 5가지


1. 피부 개선 

울긋불긋한 피부톤을 개선하고, 여드름이나 염증과 같은 피부 트러블을 악화시키지 않으려면, 설탕 섭취를 줄여야 하는데요. 설탕은 피부를 노화시키고, 만성 염증을 유발시키는 등의 다양한 피부 문제의 원인을 제공합니다. 따라서 설탕 섭취를 줄이고, 식이섬유가 많은 채소나 과일 등을 섭취하는 것이 피부 주름을 예방하고, 피부를 맑게 만들 수 있는 방법입니다.



2. 통증 감소 

설탕의 당분이 체내에 염증을 일으키면, 통증이 발생할 수 있는데요. 설탕 섭취를 줄이거나 끊으면, 체내 염증이 줄어들기 때문에 통증을 예방하거나 감소시키는 결과로 이어지게 됩니다. 따라서 만성 통증을 가진 사람이라면, 통증을 악화시킬 수 있는 설탕 섭취를 줄이는 것이 반드시 필요합니다.




3. 체중 감량 

설탕은 영양분이 거의 없는 빈 칼로리로써 설탕을 줄이면, 칼로리 섭취량도 줄일 수 있기 때문에 체중 감량에 도움이 되는데요. 배고픔을 유발하는 혈당 장애 문제를 예방할 수 있으며, 식욕 조절 문제도 발생하지 않아 다이어트에 효과를 볼 수 있습니다.



4. 활력 증진 

설탕은 에너지를 증가시키지만 오래가지 않아 에너지가 떨어지면서 곧바로 식욕이 폭발하게 됩니다. 이러한 현상은 일시적으로 활력을 증진시켜주지만 우울증, 불안장애, 피로감 등의 문제를 야기시키기 때문에 주의해야 하는데요. 설탕 섭취를 줄이고, 영양분이 듬뿍 담긴 음식으로 대체하면, 활력 증진에 도움이 됩니다.




5. 식욕 조절 

설탕을 섭취할수록 식욕이 왕성해지고, 설탕에 대한 욕구가 증가하게 되는데요. 설탕 섭취 시 발생하는 인슐린 스파이크 현상으로 인해 문제가 발생하며, 식욕 조절 호르몬도 제대로 작동하지 않게 됩니다. 따라서 설탕 섭취를 줄임으로써 인슐린 수치와 호르몬 조절을 균형 있게 유지할 수 있으며, 식욕 조절이 원활해집니다.



댓글(0) 트랙백(0)

Designed by CMSFactory.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