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발 물 좀 마시라고 몸에서 보내는 신호 3가지


수분의 섭취량보다 배출량이 많을 때 나타나는 탈수 현상은 매우 심각한 것으로 여겨질 수 있으나 누구나 겪을 수 있는 흔한 증상 중 하나인데요. 이러한 증상을 경험한 대다수의 사람들은 만성적으로 수분 섭취가 부족한 경우에도 원인을 제대로 아는 경우가 흔치 않습니다. 가벼운 탈수 현상조차도 몸에 좋지 않은 영향을 미칠 수 있기 때문에 충분한 수분 섭취가 필요한데요. 제발 물 좀 마시라고 몸에서 신호를 보내기 전에 미리 보충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제발 물 좀 마시라고 몸에서 보내는 신호 3가지


1. 변비 

배가 더부룩한 증상인 복부 팽만감이 느껴지거나 변을 제대로 보지 못하고 있다면, 변비일 가능성이 있는데요. 탈수는 만성 변비의 가장 흔한 원인 중 하나입니다. 그렇기 때문에 식단에 식이섬유를 더하는 것 외에도 충분한 물을 마시고 있는지 확인해야 하는데요. 충분한 물을 마시지 않으면, 장이 너무 건조해 변이 빠져나가기 어렵습니다.



2. 두통 

뇌는 85%가 물로 구성되어 있으므로, 충분한 물을 마시지 않으면 그 즉시 뇌는 반응합니다. 두뇌는 뇌의 전체를 감싸는 보호층으로 둘러싸여 있는데요. 물 섭취가 부족하다면, 두뇌가 두개골에 밀리는 상황을 야기하고, 신체에 스트레스를 주기 때문에 두통이 일어날 수 있습니다.




3. 피로 

충분한 수면을 취한 후에도 피곤함을 느낀다면, 탈수 가능성을 고려해야 하는데요. 탈수로 인해 효소 활동이 느려져 신체가 미래의 이익을 위해서 에너지를 더욱 적게 생성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따라서 충분한 수분 섭취가 필요하며, 목이 마를 때까지 기다리지 말고 미리미리 보충해야 합니다.



충분한 수분 섭취 방법 

1) 아침에 일어난 직후 곧바로 두 잔의 물을 마시세요. 이러한 습관으로 하루를 시작하면, 기분이 상쾌할 뿐만 아니라, 소화에도 도움을 줄 수 있습니다. 2) 개인 물병을 늘 가지고 다니세요. 실제로 사용하기 쉽고 편안하게 휴대할 수 있는 것으로 구입하는 것이 좋습니다. 3) 오이나 수박과 같은 수분이 풍부한 채소 및 과일 등을 먹는 것도 물을 대신하여 수분을 섭취하는 좋은 방법입니다. 4) 물 섭취량을 추적할 수 있는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을 다운로드하여 자신의 신체에 맞는 하루 수분 섭취량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댓글(0) 트랙백(0)

Designed by CMSFactory.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