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침에 레몬 물을 마시면 생기는 몸의 변화 8가지


레몬은 몸을 해독시키고 지방의 연소를 돕는 대표적인 디톡스 식품으로써 비타민 C를 풍부하게 포함하고 있는데요. 매일 아침 레몬이 담긴 물 한잔을 마시면, 몸을 알칼리화하고 소화에 도움이 됩니다. 또한, 레몬의 신맛은 식욕 억제에도 도움을 주기 때문에 다이어트에도 효과적인데요. 아침에 레몬 물을 마시면 생기는 몸의 변화 8가지를 소개합니다.



아침에 레몬 물을 마시면 생기는 몸의 변화 8가지


1. 소화 촉진 

레몬 물은 위장을 자극하여 소화액의 생성을 증가시키고, 음식물이 통과할 수 있도록 전체 소화계의 연동 운동을 향상시키는데요. 소화가 잘되면 영양소 흡수가 증진되며, 복부 팽만감을 느낄 확률이 낮아집니다.



2. 노폐물 배출 

레몬 물은 커피보다 더 자연스럽게 간에서 담즙이 생산될 수 있도록 자극하며, 전체 소화계의 개선된 연동 운동과 결합되어, 보다 자연스럽게 노폐물을 배출할 수 있도록 돕습니다. 또한, 이뇨 작용을 하며, 요로에서 독소를 부드럽게 흘려보내는 역할을 하는데요. 노폐물을 원활하게 배출함으로써 더 나은 허리 라인을 가질 수 있습니다.




3. 에너지 제공 

많은 사람들이 아침에 즐기는 커피 한잔을 포기하지 못하는데요. 카페인에 의지하는 것은 이미 과로하여 스트레스가 쌓여 있는 것을 또다시 자극하는 행위이기 때문에 더 큰 문제를 초래할 수 있습니다. 대신 레몬 물은 산소를 공급하고, 몸에 에너지를 공급하여 더 건강하게 하루를 시작할 수 있도록 만듭니다.



4. 체중 감량 

간은 중요한 지방 연소 기관입니다. 신진대사를 조절하고, 지방을 분해하고, 대장을 통해 지방을 밖으로 내보냅니다. 레몬 물을 매일 마시면, 지방 손실을 자극하고, 다리 밑 온몸에 단단하게 쌓인 셀룰라이트를 없애는 데 도움을 줍니다.




5. 면역 체계 증진 

신선한 레몬 물을 마시면, 항산화 물질인 비타민 C(레몬 당 약 44.5mg)를 얻을 수 있지만 더 중요한 것은 신체가 균형 잡힌 pH를 유지하는 데에 도움을 준다는 것입니다. 레몬은 맛이 산성이지만 신체 내부에서는 알칼리성이며, 알칼리성 신체는 건강에 중요한 열쇠입니다.



6. 수분 섭취 

물은 수분 공급을 위한 최고의 음료이지만 일부 사람들은 물의 무향무취의 맛을 그다지 즐기지 않는데요. 레몬을 첨가하면, 물의 향과 맛이 향상되어 더 많은 수분을 섭취할 수 있습니다.




7. 피부 개선 

레몬에서 발견되는 비타민 C는 피부 주름을 줄일 수 있는데요. 비타민 C를 많이 섭취 한 사람들은 주름지고 건조한 피부를 가질 확률이 낮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수분을 유지하고 독소를 제거하기 위해 매일 8잔 정도의 물을 마시는 것이 좋습니다.



8. 해독 

500가지가 넘는 기능을 가진 간은 아주 바쁘게 움직이는 장기인데요. 레몬 물은 담즙 생성을 촉진하고, 담즙이 소장으로 잘 흐를 수 있도록 돕는 강력한 성분을 지니고 있습니다. 따라서 아침에 마시는 레몬 물 한 잔은 간과 몸 전체를 부드럽게 해독합니다.


댓글(0) 트랙백(0)

Designed by CMSFactory.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