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가 미처 알지 못했던 햇빛의 놀라운 효능 5가지


매일 30분 정도 야외에서 햇빛을 쐬며 산책하는 것이 건강 관리에 도움을 줄 수 있는데요. 햇빛을 매일 적당히 쐬는 것은 생체 리듬을 유지하고, 우울증을 개선하는 효과가 있습니다. 또한, 암을 예방하고, 뼈 건강 및 수면의 질을 향상시키는 효과도 있는데요. 우리가 미처 알지 못했던 햇빛의 놀라운 효능 5가지를 소개합니다.



우리가 미처 알지 못했던 햇빛의 놀라운 효능 5가지


1. 생체 리듬 유지 

아침에 일어나서 햇빛에 노출되면, 아침 태양에서 나오는 블루라이트가 몸의 생체 시계를 동기화하여 체중 감량 및 식욕 조절에 도움을 받을 수 있는데요. 햇빛은 수면의 효율성을 높일 수 있으며, 야간 활동을 감소시키는 역할도 합니다. 또한, 건선을 치유하는 데에도 도움이 되는데요. 햇빛을 통한 일광용 요법으로 건선 증상을 완화시킬 수 있습니다.



2. 우울증 개선 

가벼운 우울증 증상이 있다면, 산책을 하면서 햇빛을 쐬는 것이 증상을 완화시킬 수 있는데요. 햇빛은 뇌의 천연 항우울제 수치를 증가시키기 때문입니다. 또한, 두뇌는 어두운 날에 비해 화창한 날에 기분을 좋게 만드는 화학 물질 세로토닌을 더 많이 생성시킵니다.




3. 암 예방 

비타민 D가 결핍되면, 여러 암의 위험성을 증가시킬 수 있기 때문에 주의해야 하는데요. 하루 30분 정도 야외에서 걸으면, 우리의 몸은 햇빛을 비타민 D로 치환하는 과정을 거칩니다. 따라서 햇빛을 충분히 쐬지 못한다면, 비타민 D 보충제를 통해 영양분을 공급해야 합니다.



4. 뼈 건강 향상 

비타민 D가 뼈 강화 및 칼슘의 흡수를 자극한다는 사실은 널리 알려져 있는데요. 혈중 비타민 D 농도가 높을수록 뼈 건강을 향상시킬 수 있으며, 사실상 모든 유형의 골절 확률을 낮출 수 있기 때문에 골다공증, 낙상, 고관절 골절 등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비타민 D가 결핍되지 않도록 신경 써야 합니다.




5. 수면의 질 향상 

햇빛이 눈에 들어오면 시신경이 두뇌의 분비선을 자극해 수면을 돕는 호르몬인 멜라토닌을 생성하기 시작하며, 태양이 떨어진 후, 어둠 속에서 최대한 분비하기 때문에 수면의 질을 향상시킬 수 있는데요. 수면에 어려움을 겪는다면, 오후 산책을 통해 햇빛을 충분히 쐬는 것이 좋습니다.



댓글(0) 트랙백(0)

Designed by CMSFactory.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