먹으면 먹을수록 건강해지는 녹색 채소 5가지


녹색 빛을 띠는 채소 중 대부분은 건강에 유익한 성분을 다양하게 포함하고 있는데요. 부족하기 쉬운 영양분을 충분히 보충할 수 있으며, 독소 및 노폐물 제거, 콜레스테롤 조절, 피부 개선, 항암 및 항염증 효과 등 건강 관리에 도움을 받을 수 있습니다. 따라서 식단에 자주 포함시켜 섭취해야 하는데요. 시금치, 양배추, 브로콜리, 케일, 콜라드 그린 등 먹으면 먹을수록 건강해지는 녹색 채소 5가지를 소개합니다.



먹으면 먹을수록 건강해지는 녹색 채소 5가지


1. 시금치 

시금치는 칼슘, 마그네슘, 칼륨, 식이섬유, 비타민 C, 비타민 A, 비타민 E 등 아주 많은 영양소를 포함하고 있어 건강에 유익한데요. 실제로, 조리된 시금치 1컵은 일반적으로 부족해지기 쉬운 7가지 영양분의 상당량을 보충할 수 있으며, 비타민 K의 일일 권장량의 400%에 가까운 양을 제공하고, 24%에 이르는 칼슘을 제공하여 줍니다. 시금치는 가볍게 찌거나 볶은 형태로 섭취하는 것이 가장 이상적인 방법입니다.



2. 양배추 

양배추는 대표적인 건강식품으로써 디톡스에 탁월한 효과가 있는데요. 비타민 A, C, U, K, 설포라판, 식이섬유 등의 성분이 풍부합니다. 특히 양배추의 비타민 U와 K는 위 점막을 흐르는 호르몬의 분비를 도와 위를 보호하며, 위염과 위궤양을 완화시키는 데 도움을 주기 때문에 맵고 짠맛을 선호하는 사람들에게 좋은 음식입니다. 또한, 비타민 C와 미네랄 성분은 독소 제거 및 피부 미용에도 효과적입니다.




3. 브로콜리 

브로콜리에는 암 발병이나 특정 암의 재발을 막을 수 있는 화합물인 설포라판 및 황반변성 발병 위험을 낮추는 데에 도움이 되는 카로티노이드가 함유되어 있습니다. 또한, 브로콜리와 같은 십자화과 채소에는 엽산, 비타민 C, 플라보노이드와 같은 항산화 물질이 있어 체내에 간을 정화하는 유기 황 화합물인 글루코시놀레이트 성분을 만들어 내며, 이를 통해 독소와 노폐물을 제거할 수 있습니다.



4. 케일 

케일은 채소의 왕으로 불리는 식품으로 칼로리가 적으면서도 비타민 A, C, K 및 지방산과 미네랄을 포함하여 다양한 영양분을 풍부하게 함유하고 있기 때문에 슈퍼푸드로 인기가 많은데요. 케일을 꾸준하게 섭취함으로써 피부 및 모발 개선, 콜레스테롤 조절, 기분 개선, 항염증 효과, 뼈 건강 향상, 항암 효과 등을 얻을 수 있습니다.




5. 콜라드 그린 

콜라드 그린은 양배추과 식물로써 우유 한 잔보다 많은 칼슘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또한, 몇 가지 유익한 항암 성분으로 무장하고 있으며, 콜레스테롤 수치를 낮추는 데 가장 좋은 녹색 채소 중 하나이기도 합니다. 이 외에도 비타민 A, C, K도 풍부하게 함유하고 있는데요. 올리브 오일, 양파, 마늘과 함께 끓인 후 먹으면 더욱 건강하게 섭취할 수 있습니다.



댓글(0) 트랙백(0)

Designed by CMSFactory.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