탈모 위협하는 지루성 피부염 극복 방법 5가지


지루성 피부염이 지속되면, 탈모와 같은 이차적인 문제로 이어질 수 있는데요. 탈모를 위협하는 지루성 피부염을 극복하기 위해서는 불규칙한 생활습관을 개선하고, 스트레스를 줄여야 합니다. 또한, 식단을 바꾸고, 적정 온도와 습도를 유지하며, 두피를 청결하게 관리해야 하는데요. 화학약품을 사용하는 시술을 피하고, 드라이어 사용에 주의해야 합니다.




1. 식단 바꾸기 

지루성 피부염의 경우, 식습관에도 주의를 기울여야 하는데요. 피부에 자극을 줄 수 있는 음식의 섭취를 줄여야 합니다. 특히 카페인이 많이 포함된 커피를 포함하여 맵거나 기름진 음식, 술 등은 피하고, 충분한 수분을 섭취하며, 식이섬유가 풍부한 채소나 과일의 섭취를 늘리는 것이 좋습니다.



2. 적정 온도 및 습도 유지하기 

건조하거나 습도가 낮은 환경에서 증상이 악화될 수 있기 때문에 적정 온도와 습도를 유지할 필요가 있는데요. 25℃ 정도의 실내 온도와 50~60% 정도의 습도를 지키는 것이 좋습니다. 또한, 자외선이 강한 날씨에는 야외 노출 시간을 최소한으로 줄여야 합니다.




3. 두피 청결하게 유지하기 

두피의 청결을 유지하기 위해서는 매일 머리를 감는 것이 도움이 되는데요. 땀을 많이 흘리면, 두피에 자극을 주고, 피부 세포가 빨리 손상될 수 있기 때문에 고강도 운동과 같은 활동성이 큰 움직임은 피하는 것이 좋습니다. 불가피한 경우라면, 흐르는 물로 깨끗하게 씻어내야 합니다.



4. 화학약품 피하기 

지루성 피부염을 악화시키는 요인 중 하나는 염색이나 펌을 하면서 화학약품을 사용하는 것인데요. 이러한 미용 시술의 경우, 최대한 피하는 것이 좋으며, 무분별한 헤어제품의 사용을 줄이는 것이 좋습니다. 따라서 천연 제품을 사용하거나 사용 전 성분을 확인하는 습관이 필요합니다.




5. 드라이어 사용 주의하기 

머리 건조 시간을 단축시키기 위해 뜨거운 바람을 사용한다면, 두피의 지루성 피부염을 악화시킬 수 있기 때문에 주의해야 하는데요. 머리를 감은 후에는 드라이어와 두피의 적정 거리를 유지한 상태에서 찬 바람으로 말리고, 자연 건조시키는 것이 좋습니다.


댓글(0) 트랙백(0)

Designed by CMSFactory.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