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트레스가 신체에 미치는 안 좋은 영향 5가지


스트레스는 삶의 일부일 정도로 누구에게나 찾아올 수 있습니다. 또한, 일상적인 장애물에 대한 신체의 자연스러운 반응인데요. 스트레스가 쌓이면서 만성이 될 경우, 신체에 나쁜 영향을 줄 수 있기 때문에 주의해야 합니다. 특히 폭식을 유발하거나 집중력이 무너지고, 통증이 발생하며, 호흡 부족 및 감정 기복을 겪을 수 있는데요. 스트레스가 신체에 미치는 안 좋은 영향 5가지를 소개합니다.




1. 폭식 

스트레스 호르몬으로 불리는 코르티솔은 음식 섭취를 조절하는 뇌의 특정 수용체에 결합하여 설탕 및 지방이 포함된 음식에 대한 갈망을 일으키는 주요 원인으로 작용하기 때문에 폭식으로 이어질 수 있는데요. 체중 감량을 성공적으로 진행하려면, 스트레스를 다스려야 합니다.



2. 집중력 부족 

코르티솔은 뇌의 뉴런이 서로 통신하는 데 사용하는 신경 전달 물질을 방해하며, 뇌의 활동에 영향을 끼치는데요. 신체에 지속적인 스트레스의 영향으로 똑바로 생각하거나 기억하는 것이 더 어려워질 수 있습니다. 또한, 주의력이나 집중력이 떨어질 수 있습니다.




3. 통증 유발 

스트레스는 신체에 필요 이상의 긴장감을 일으키기 때문에 두통이나 목, 어깨, 허리 등의 통증이 발생할 수 있는데요. 이러한 과정이 반복되면, 건강을 망칠 수 있으며, 체형이 변하거나 진통제를 복용해야 하는 상황까지 이어질 수 있습니다.



4. 호흡 부족 

스트레스는 혈관 수축 및 혈압 상승을 일으킬 수 있으며, 신체에서 산소가 몸 전체에 더 빨리 분산되어 위험에 대처하게 되는데요. 점점 고갈되는 산소를 보충하기 위해 호흡이 빨라지며, 평소 호흡기에 문제가 있는 사람들은 숨쉬기가 어려워질 수 있습니다.




5. 감정 기복 

스트레스가 쌓이면, 사소한 것에도 짜증이 나며, 감정을 컨트롤하기 힘들어집니다. 중추 신경계는 신체 시스템이 정상으로 돌아오도록 지시하지만 불안, 우울증, 잦은 두통, 불면증 등의 여러 증상이 나타날 수 있습니다.


댓글(0) 트랙백(0)

Designed by CMSFactory.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