체내 독소가 쌓이면 나타나는 위험 신호 5가지


독소가 배출되지 못하고 쌓이게 되면, 신체 기능을 약화시키거나 면역력에 문제가 발생할 수 있는데요. 각종 질병의 원인이 될 수 있습니다. 또한, 체지방이 증가하거나 두통, 만성피로, 피부 문제, 불면증 등에 시달릴 수 있는데요. 체내 독소가 쌓이면 나타나는 위험 신호 5가지를 소개합니다.




1. 체지방 증가 

특정 부위에 살이 찌는 현상이 나타난다면, 독소를 의심할 수 있는데요. 독소는 지방 친화적이며, 체지방으로 축적될 수 있기 때문에 신진대사 및 순환을 원활하게 만들고, 독소 및 노폐물의 배출을 촉진할 필요가 있는데요. 그러면 체중 감량이나 다이어트를 효과적으로 진행할 수 있습니다.



2. 두통 

인공감미료나 MSG, 인공방부제 등에는 두통을 일으키는 독소가 포함되어 있는데요. 알 수 없는 두통이나 근육통이 나타난다면, 독소 과부하를 의심할 수 있습니다. 따라서 자연 친화적인 식단으로 바꾸고, 자극적인 음식 섭취를 줄일 필요가 있습니다.




3. 만성피로 

잠을 자고 일어났지만 안 잔 것 같은 기분이 들거나 만성피로에 시달리며 무기력함이 느껴진다면, 독소가 원인일 수 있는데요. 호르몬의 균형이 무너지고, 기분이 저하될 수 있습니다. 따라서 잠들기 전 요가나 스트레칭으로 몸을 풀어주거나 반신욕 등이 도움이 됩니다.



4. 피부 문제 

독소가 간에 쌓이면, 피부가 독소를 배출하기 때문에 여드름이나 피부 발진, 종기 등과 같은 문제가 나타나게 되는데요. 특히 배변 활동에 문제가 생기면서 변비가 발생하고, 독성이 심해질 수 있습니다. 따라서 수분 및 식이섬유를 충분히 섭취하여 변비를 완화하고, 독소 배출을 도울 필요가 있습니다.




5. 불면증 

독소에 의해 신체가 스트레스를 받으면, 호르몬에 문제가 발생하며, 코르티솔 수치가 올라가게 되는데요. 호르몬의 균형이 깨지면서 불면증에 시달리거나 숙면을 취하지 못하게 됩니다. 따라서 아몬드, 호두, 바나나, 체리 등의 멜라토닌 공급 효과가 있는 음식을 섭취하는 것이 좋습니다.


댓글(0) 트랙백(0)

Designed by CMSFactory.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