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 안올 때 먹어야 하는 불면증 완화 음식 5가지


평소 수면에 어려움을 겪거나 수면 시간이 불규칙하다면, 수면의 질을 개선하고, 숙면에 도움을 주는 음식을 섭취하는 것이 도움이 되는데요. 멜라토닌과 세로토닌, 마그네슘 등과 같이 특정 물질이나 영양소가 풍부한 음식 섭취를 통해, 더 빨리 잠들 수 있으며, 수면의 질을 향상시킬 수 있습니다. 이러한 음식의 효과를 극대화시키기 위해서는 잠들기 2시간 정도 전에 섭취하는 것이 가장 좋은데요. 잠 안올 때 먹어야 하는 불면증 완화 음식 5가지를 소개합니다.




1. 키위 

잠자기 전 키위를 섭취하면 전체 수면 시간뿐만 아니라 수면 효율성을 높일 수 있는데요. 키위에는 수면 순환을 조절하는데 도움이 되는 뇌의 화학물질인 세로토닌이 풍부하게 포함되어 있으며, 비타민 C나 카로티노이드와 같은 항산화 물질이 수면 촉진 효과에 영향을 미칩니다.



2. 카모마일 차 

카모마일 차를 마시면 수면의 질을 향상시킬 수 있는데요. 졸음을 촉진시키는 항산화 물질을 포함하고 있으며, 불면증을 완화시키는 효과가 있습니다. 또한, 면역력 강화에 도움이 되며, 불안감과 우울증을 완화시키는 효과도 얻을 수 있습니다.




3. 아몬드 

아몬드는 수면 조절 호르몬인 멜라토닌과 수면 촉진 미네랄인 마그네슘의 원천으로써 수면의 질을 향상시키고, 불면증을 완화시키는데 도움이 되는데요. 체내 염증을 줄이고, 수면을 방해하는 스트레스 호르몬인 코르티솔 수치를 낮추는 효과가 있습니다.



4. 우유 

잠이 오지 않을 때 먹는 우유 한 잔은 수면의 질을 높일 수 있는데요. 우유에는 진정 효과가 있는 아미노산인 트립토판을 풍부하게 포함하고 있으며, 수면 개선에 도움이 됩니다. 그리고 트립토판이 뇌로 방출되도록 촉진하며, 신경전달물질인 세로토닌을 형성하게 만듭니다.




5. 호두 

호두는 아몬드와 같이 수면 조절 호르몬인 멜라토닌의 가장 좋은 공급원 중 하나로써 수면의 질을 향상시키는 효과가 있는데요. 호두의 지방산은 더 나은 수면에 영향을 미치며, 콜레스테롤 수치를 낮추고, 심장 건강 향상에도 도움이 됩니다.


댓글(0) 트랙백(0)

Designed by CMSFactory.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