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을 지키는 생활 속 사소한 변화 6가지


생활 속 사소한 작은 변화를 통해서 장기적으로 건강을 조금씩 향상시킬 수 있는데요. 많이 걷기, 채소 섭취하기, 수면 시간 유지하기, 햄스트링 스트레칭하기, 충분한 수분 섭취하기, 플랭크 운동하기 등 건강에 좋은 습관이 생활의 일부가 될 때까지 몸에 익히는 것이 필요합니다. 건강을 지키는 생활 속 사소한 변화 6가지를 확인하세요.



건강을 지키는 생활 속 사소한 변화 6가지


1. 많이 걷기 

남녀노소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는 걷기 운동은 부상의 위험이 적으면서도 육체 및 정신 건강에 다양한 효과를 얻을 수 있기 때문에 매일 꾸준하게 반복하는 것이 좋은데요. 무조건 걷는 것만으로도 하체 부종이나 비만을 예방할 수 있으며, 스트레스 해소 및 혈당 수치 조절, 피로감 해소, 면역체계 강화, 에너지 증가 등의 건강 관리가 가능합니다.



2. 채소 섭취하기 

건강한 식습관에 대해 모두가 동의하는 것 중 하나는 채소를 섭취하는 것인데요. 채소에는 식이섬유가 풍부하여 식욕을 억제하는 데 도움이 되며, 오메가 3 지방산, 비타민 B 및 기타 미네랄 등을 공급받을 수 있습니다. 또한, 채소를 섭취하면, 관절염, 암, 심장병, 뇌졸중과 같은 질병에 걸릴 위험성도 낮출 수 있습니다.




3. 수면 시간 유지하기

대부분의 사람들은 짧은 수면을 취하고 있는데요. 하루 7~8시간 정도의 적정 수면 시간을 갖는 것은 건강 관리를 위해 가장 기본적으로 유지해야 할 습관이 되어야 합니다. 충분한 수면을 통해 잠을 자는 동안 피로가 풀리면서 몸이 회복되고, 면역 체계를 튼튼하게 유지할 수 있으며, 체중 감량에도 도움을 줄 수 있습니다.



4. 햄스트링 스트레칭하기 

오랜 시간 앉아 있으면, 햄스트링이 뭉치기 때문에 유연성이 줄어들고, 통증을 느낄 수 있는데요. 햄스트링을 스트레칭하면, 통증을 예방할 수 있고, 부상의 위험을 줄일 수 있습니다. 햄스트링을 스트레칭하는 가장 쉬운 방법은 똑바로 서서 무릎을 구부리지 않고, 상체를 숙여서 발가락을 만지려고 노력하는 것입니다.




5. 충분한 수분 섭취하기 

물은 건강 관리의 기본인데요. 가벼운 탈수증조차도 몸에 영향을 미칠 수 있기 때문에 수분 섭취를 충분히 해야 할 필요가 있습니다. 신체가 필요로 하는 물의 양은 활동 수준, 신체 크기, 기온 등과 같은 변수에 의해 달라지지만 하루 평균 2리터의 물을 마시는 것이 가장 적절한데요. 카페인이 들어간 음료를 섭취하거나 술, 나트륨 함유량이 높은 음식 섭취 등으로 몸의 수분을 빼앗아 갈 수 있기 때문에 주의해야 합니다.



6. 플랭크 운동하기 

플랭크는 코어 근육을 강화하고 허리 통증을 예방하기 위해 추천할 수 있는 가장 효과적인 운동으로써, 자세를 유지하며 오랜 시간 버틸수록 운동 효과를 높일 수 있는데요. 플랭크만 매일해도 건강을 관리하고, 근육을 탄탄하게 만들 수 있을 정도로 좋은 운동입니다. 따라서 플랭크를 꾸준히 하면서 매일 자신의 기록을 깨는 연습을 하는 것이 좋습니다.



댓글(0) 트랙백(0)

Designed by CMSFactory.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