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장질환을 예방하는 간단한 생활습관 5가지


생활습관이나 식습관의 변화로 인해 젊은 층도 심장질환에서 자유로울 수 없는데요. 수면 부족이나 운동 부족, 잘못된 식습관, 흡연, 비만 등은 심장질환을 악화시키는 주요 원인으로써 생활 속 간단한 습관의 변화를 통해서 심장질환을 예방할 수 있습니다. 스트레스 풀기, 채소 위주 식사 즐기기, 혈압 관리하기, 식단 디톡스하기, 위험성 자각하기 등 심장질환을 예방하는 간단한 생활습관 5가지를 소개합니다.



심장질환을 예방하는 간단한 생활습관 5가지


1. 스트레스 풀어주기 

스트레스는 만병의 근원인데요. 스트레스가 쌓이면, 시간이 지남에 따라 심장 혈관 및 면역 체계를 약화시킬 수 있는 코르티솔 호르몬의 방출을 유발할 수 있습니다. 또한, 스트레스가 심장병에 걸리게 할 확률을 높이는데요. 우울증과 알코올 중독을 동반할 수 있기 때문에 스트레스가 쌓이지 않도록 요가, 명상, 음악감상 등 자신만의 방법으로 풀어주는 것이 좋습니다.



2. 채소 위주의 식사 즐기기 

평소 채소 위주의 식단을 즐기는 사람이라면, 심장질환의 위험으로부터 보다 자유로울 수 있는데요. 육식을 하지 않는 사람들은 심장질환을 일으킬 가능성이 현저히 낮을뿐더러, 암이나 식중독에 걸릴 가능성도 낮아집니다. 이러한 위험성의 차이는 대부분 콜레스테롤 및 혈압에 대한 영향으로 해석할 수 있는데요. 심장병을 예방하는 데에 있어서 식이요법이 무척이나 중요한 역할을 하기 때문입니다. 약간의 고기를 먹는 것은 무방하지만 과일과 채소 위주의 식단을 구성하는 것이 좋습니다.




3. 혈압 관리하기 

증상이 나타나지 않더라도 고혈압은 심장 마비와 뇌졸중, 인지 기능 저하, 신부전증 등의 다양한 위험 질병에 걸릴 확률을 높이는데요. 평소 혈압 조절에 도움이 되는 운동 및 식품 섭취를 통해 혈압 수치를 관리해야 합니다. 특히 비트는 혈관 이완으로 이어지는 많은 양의 질산염을 함유하여 순환을 개선하기 때문에 고혈압을 낮추는 역할을 되며, 바나나의 칼륨 성분도 혈관 조절에 도움을 줍니다.



4. 식단을 디톡스하기 

과도한 설탕이나 나트륨을 피하고, 동맥을 막을 수 있는 포화 지방과 트랜스 지방을 피해야 합니다. 그러기 위해서는 청량 음료, 붉은 고기 등의 섭취를 줄이는 것이 현명한 방법인데요. 식간에 먹을 수 있는 과일이나 샐러드, 견과류, 달걀 등의 건강한 간식을 직접 챙겨 가지고 다니는 것이 좋습니다.




5. 위험성 자각하기 

주기적으로 검사를 하고, 검사 결과를 확인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한데요. 체중을 조절하여 허리 사이즈를 관리하고, 혈당 수치를 항상 의식해야 합니다. 따라서 하루 30분 이상 걷거나 근력 운동을 꾸준하게 반복하고, 하루 7~8시간 정도의 충분한 수면 시간을 유지하는 것이 건강 관리에 도움이 됩니다.



댓글(0) 트랙백(0)

Designed by CMSFactory.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