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로 건너뛰기

기분 개선을 위해 세로토닌 수치를 높이는 방법 5가지



     

    세로토닌은 신경 전달 물질로써 흔히 기분을 좋게 만드는 화학 물질로도 알려져 있는데요. 세로토닌 수치가 낮으면, 불안감이나 우울증이 발생할 수 있으며, 에네지 레벨이 낮아지게 됩니다. 반대로 세로토닌 수치가 높으면, 기분을 좋게 하고, 우울증을 완화할 수 있는데요. 기분 개선을 위해 세로토닌 수치를 높이는 방법 5가지를 소개합니다.

     

    기분 개선을 위해 세로토닌 수치를 높이는 방법 5가지



     

    1. 트립토판 섭취하기 

    트립토판이 부족한 식단은 세로토닌 수치를 낮출 수 있는데요. 트립토판은 단백질을 구성하는 필수 아미노산 중 하나로써 체내에서 세로토닌으로 전환되는 주 성분입니다. 따라서 트립토판이 풍부한 음식을 섭취하는 것이 좋은데요. 바나나를 포함하여 두부, 콩, 치즈, 계란, 생선, 붉은 고기, 견과류, 씨앗류 등에 포함되어 있습니다.

     



     

    2. 정기적으로 운동하기 

    기분이 나빠서 운동을 건너뛰는 것은 배가 고프지만 먹지 않는 것과 같은 행동인데요. 정기적인 운동은 세로토닌을 강화하고, 기분을 향상시키기 때문에 반드시 필요합니다. 이와 마찬가지로 스트레칭이나 마사지를 하면, 근육을 느슨하게 만들고, 몸의 긴장을 완화시킬 수 있으며, 코르티솔 수치가 줄어들어 기분 개선에 도움이 됩니다.

     



     

    3. 햇빛 쬐기 

    하루 30분 정도의 산책은 세로토닌 수치를 활성화시키는 데 도움을 주는데요. 흐린 날보다 맑은 날 세로토닌 수치가 더 높은 것은 햇빛을 쬐면서 세로토닌 분비가 촉진되기 때문입니다. 또한, 햇빛은 뇌의 천연 항우울제 수치를 증가시키기 때문에 가벼운 우울증 증상을 완화시키는 데 효과를 볼 수 있으며, 수면의 질을 향상시킬 수 있습니다.

     



     

    4. 내장 건강 향상시키기 

    세로토닌의 대부분은 장내에서 생성되며, 혈류를 통해서 신체 곳곳에 공급되기 때문에 내장 건강을 향상시키는 것이 중요한데요. 장시간 앉아 있는 것을 피하고, 음식을 천천히 오래 씹어 먹으며, 변비 예방에 도움을 주는 식이섬유를 섭취하는 것이 좋습니다. 또한, 장내에 있는 소화나 면역에 필요한 유익한 박테리아를 죽일 수 있는 항생제 남용을 피해야 합니다.

    추천글  일본 가정식을 서울에서 즐기는 방법

     



     

    5. 긍정적으로 생각하기 

    부정적으로 생각하는 것은 스트레스를 가중시키고, 건강에도 좋지 않은 영향을 미치는데요. 반대로 긍정적으로 사고하는 방법만으로도 세로토닌 수치를 향상시킬 수 있습니다. 따라서 일어나지 않은 일들에 대한 걱정을 줄이고, 자주 웃으며, 긍정적인 사고방식을 갖기 위해 노력할 필요가 있습니다.

     


    error: Content is protected !!